하남시 코로나19 극복, 취약계층 보호 강화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총력

저소득층 한시 생활지원,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계층 4,500여 가구”

이욱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4/06 [17:41]

하남시 코로나19 극복, 취약계층 보호 강화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총력

저소득층 한시 생활지원,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계층 4,500여 가구”

이욱호 기자 | 입력 : 2020/04/06 [17:41]

▲ 하남시청 전경     ©이욱호 기자

하남시는 코로나19로 생활이 어려운 취약계층의 경제적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각적인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6일 밝혔다.

 

주요지원 사업으로는 저소득층 한시 생활지원, 긴급복지 기준 완화, 긴급 생계자금 소액대출, 청년일자리 지원 등 이다.

 

◇“저소득층 한시 생활지원”은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4,500여 가구의 생활안정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기초생활수급자는 1인 가구 52만원(4인 가구 140만원), 차 상위 계층은 1인 가구 40만원(4인 가구 108만원)을 가구원수에 따라 차등지원 한다.

 

4월 말부터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 접수를 받아 하남시지역화폐로 지급할 계획이다.

 

◇ 임시·일용직·소상공인 및 실직자, 월세·의료비 체납자 등 코로나19로 인한 생계가 어려워진 위기시민에 대해“긴급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긴급지원대상은 기준중위소득 100%이하 가구로 긴급 상황 유형에 따라 50만원부터 가구원수(4인 가구 123만원)에 따라 차등 지원하며 하남시지역화폐 및 현금으로 3월간 지급할 계획이다.
 
위기가구에 대한 긴급지원 사업임을 감안하여 선지원하고 후 심사할 계획이며, 동행정복지센터 및 시청 복지정책과에 신청하면 된다.

 

◇“긴급 생계자금 소액대출”은 신용등급 7등급이하 경기도 1년 이상 거주자(만19세이상)에게 긴급대출 50만원, 일반대출 300만원 한도로 1인 1회에 한하여 대출을 해주는 사업이다.

 

이자율 1%, 대출기간 5년이며 경기도 전체 500억원의 예산으로 4월 10일부터 예산이 소진될 때까지 시행되며 온라인 또는 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재무상담 및 심사 후 즉시 대출된다.

 

◇“청년 일자리 지원”은 코로나로 인한 대민업무를 지원하는 인력으로 만19세 이상 39세의 하남시민 13명을 우선 선발하여 동 행정복지센터에 4월중에 배치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하여 김상호 하남시장은“이번 시행하는 취약계층에 대한 긴급지원 사업이 복지사각 지대 해소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이를 위해 복지 행정력 집중 투입하고 지역화폐 지급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뉴스 많이 본 기사